[포토] “정현식 회장님, 맘스터치 근로자 고용안전‧처우보장 약속 지켜주십시오!”
상태바
[포토] “정현식 회장님, 맘스터치 근로자 고용안전‧처우보장 약속 지켜주십시오!”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0.01.07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해마로푸드서비스지회는 본사가 위치한 서울 강동구 해마로푸드서비스 본사 앞에서 정현식 회장 고용안전 약속 이행 및 사모펀드 단체교섭 성실 응대를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이하영 기자]
7일 해마로푸드서비스지회는 본사가 위치한 서울 강동구 해마로푸드서비스 본사 앞에서 정현식 회장 고용안전 약속 이행 및 사모펀드 단체교섭 성실 응대를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이하영 기자]
7일 해마로푸드서비스지회는 본사가 위치한 서울 강동구 해마로푸드서비스 본사 앞에서 정현식 회장 고용안전 약속 이행 및 사모펀드 단체교섭 성실 응대를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이하영 기자]
이선규 서비스일반노동조합 위원장. [사진=이하영 기자]
이충수 해마로푸드서비스지회 부지회장. [사진=이하영 기자]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맘스터치를 운영하는 해마로푸드서비스가 사모펀드로 넘어가면서, 정현식 회장이 약속했던 고용안정과 처우보장 약속이 지켜지지 않자 노조측이 들고 일어섰다. 

7일 해마로푸드서비스지회는 본사가 위치한 서울 강동구 해마로푸드서비스 본사 앞에서 정현식 회장 고용안전 약속 이행 및 사모펀드 단체교섭 성실 응대를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비가 내리는 와중에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노조측은 “업무시간을 고려해 점심시간을 이용해 시위에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 이선규 서비스일반노동조합 위원장은 기자회견문에서 “직원들의 고용안정과 처우보장을 약속 및 ‘노사 협력하에 더 좋은 회사를 만들겠다’는 다짐은 다 거짓이었다”며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회장 취임식(2019년 12월 16일)을 앞두고 악화된 여론을 달래기 위한 립 서비스에 불과했다”며 정 회장을 강력히 비판했다.

더불어 정 회장에게 “일말의 양심이 남아있다면 고용안정과 처우보장을 약속하는 기본협약을 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해마로푸드서비스측은 “지난 12월에 입장문으로 밝힌 바와 같이 고용안정과 처우보장은 동일하게 약속한다”며 “단체교섭을 위한 조율 중에 있으며 원활하게 체결되기 위한 과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