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도, 2020년 국비확보 전략 보고회 ...5조 9천억원 건의국비확보전담 ‘B20-TF단’가동, 지역균형발전과 미래 먹거리․일자리 창출 주력키로
경북도에서는 내년 국비확보 전략보고회를 통해 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센터 구축을 위한 사업을 적극 추진한다.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남동락 기자]경상북도는 15일(금) 도청 회의실에서 2020년도 국가투자예산 확보계획 보고회를 열고 본격적으로 내년도 국비확보 총력대응 태세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지난해보다 4,575억원 증가된 335개사업, 5조 9,218억원을 건의하여 전년도 최종확보액 보다 1,846억원 증가된 3조 8,000억원 확보를 목표로 세우고, 신규발굴 시책사업 반영과 현재 추진 중인 주요 SOC사업의 조기 마무리를 위해 단계별 대응전략을 마련하여 국비확보에 총력을 기울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경북도에서는 동해중부선 전철화(포항~삼척), 중앙선 복선전철화(도담~영천), 경북선․문경선 단선전철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서산~울진), 남부내륙철도(김천~거제), 영일만 횡단 고속도로, 무주~대구간 고속도로, 영덕~삼척간 고속도로 등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SOC사업을 적극 확보할 계획이다.

여기에 홀로그램 콘텐츠 서비스센터, 스마트융합밸리조성을 위한 5G 테스트베드 구축, 첨단신소재부품제조기반 2050 구축, 세포막단백질연구소 설립 등 미래 먹거리 창출을 위한 R&D사업과 더불어 원전해체연구소 유치, 원자력안전연구센터 건립, 울릉공항 건설, 국가항공정비훈련원 건립, 포항영일만항 국제여객터미널 건설, 한국농수산대학교 동부권캠퍼스 건립, 국립문화재수리재료센터 건립 등도 유치에 나설 계획이다.

지역현안 335개사업 5조 9,218억원을 전략 건의사업으로 확정, 국비확보에 총력을 다해 나가기로 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추가 발굴한 109개의 신규사업이 국책사업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한편, 계속사업에 대해서도 국가투자예산이 집중 투자될 수 있도록 투트랙 전략을 펼쳐 나가기로 했다.

남동락 기자  dongrak67@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