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국제
북한 중대발표 "신형 ICBM 화성-15형 발사 성공… 미국 본토전역 타격 가능"
북한이 중대발표를 통해 신형 ICMB 화성-15형 발사를 성공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연합뉴스 TV 화면캡처>

[이뉴스투데이 정영미 기자] 북한이 중대발표를 통해 신형 ICMB 화성-15형 발사를 성공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29일 정부성명을 통해 "조선노동당의 정치적 결단과 전략적 결심에 따라 새형의 대륙간탄도로켓 화성-15형 시험발사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밝혔다고 조선중앙TV가 중대보도를 통해 알렸다. 

성명은 "화성-15형 무기체께는 미국 본토 전역을 타격할 수 있는 초대형 중량급 핵탄두 장착이 가능한 대륙간탄도로켓"이라며 "29일 새벽 2시 48분 평양 교외에서 발사했으며, 예정비행궤도에 따라 53분간 비행했고 동해 공해상 설정 목표수역에 정확히 탄착했다"고 밝했다.

이어 "이번 발사는 최대고각발사체제로 진행됐으며, 주변국가들의 안전에 어떤 부정적인 영향도 주지않았다"라며 "7월 발사한 화성-14형보다 전술적, 기술적 특성이 훨씬 우월하며 목표 로켓무기개발 완결 단계 도달한 가장 위력한 대륙간탄도로켓"이라고 밝혔다.

<사진출처=연합뉴스 TV 화면캡처>

또 "김정은 동지는 새형의 대륙간탄도로켓 시험발사 성공을 지켜보며 오늘 비로소 국가 핵무력 완성 역사 대업, 로켓강국 위업을 실현했다고 선포했다"고 덧붙였다.

성명은 "미제의 핵공갈 정책과 핵위협으로부터 나라의 주권과 영토 완성을 수호하고 인민들의 평화로운 생활을 보위하기 위한 것"이라며 "우리의 이익을 침해하지 않는 한 어떤 나라나 지역에도 위협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책임있는 핵강국이며 평화애호국가로서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수호하기 위한 숭고한 목적의 실현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 기울일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TV 화면캡처>

한편,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응해 합동참모본부는 오전 3시 23분부터 오전 3시 44분까지 동해상으로 적 도발 원점까지 거리를 고려해 지·해·공 동시 탄착개념을 적용한 미사일 합동 정밀타격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힌 바 있다.

 

 

 

정영미 기자  jhg746@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