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선호도 '경영학과' 최고
상태바
기업별 선호도 '경영학과' 최고
  • 이뉴스투데이
  • 승인 2007.09.18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은 업종의 특수성에 따라 당연히 필요하고 선호하는 특정 학과가 있을 것이다. 과연 업종별로 기업들은 어떤 학과를 선호할까.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업종별로 기업의 선호학과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종업원 100인 이상 기업 214개사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상경계열이 가장 높은 선호도를 나타냈다고 18일 밝혔다.
 
조사에 따르면 전기전자업종의 경우 전자공학과가 27.3%로 가장 높은 선호도를 나타냈다.
11.4%인 전기공학과가 두번째로 많았고, 물리학, 컴퓨터공학, 기계공학과가 경영학과와 함께 각각 6.8%로 뒤를 이었다. 자동차 업종과 마찬가지로 주요 선호학과가 모두 이공계 학과이었다.
 
정보통신업종은 17.6%로 집계된 경영학과가 가장 많은 가운데, 컴퓨터공학과가 13.7%, 전산학과가 11.8%로 많았다.
 
자동차업종은 기계공학과가 29.4%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금속공학과, 전자공학과, 전기공학과, 재료공학과가 각각 11.8%로 나타났다.
 
유통·무역은 23.8%로 나타난 경영학과에 대한 선호도가 제일 높았다. 수출입 업무가 많아 영어영문학과(14.3%)와 일어일문학과(9.5%)란 응답도 많았다. 경제학과도 9.5%로 높은 편이었다.
 
기계·철강·조선·중공업 등은 37.5%를 차지한 기계공학과의 선호도가 가장 높았다. 이어 경영학이 18.8%로 많이 꼽혔다.
 
금융업종 역시 37.9%로 집계된 경영학과를 가장 많이 꼽았다. 경제학과도 20.7%로 높은 선호비율을 보였고, 법학과가 13.8%로 나타났다.
▲  자료 : 인크루트

 
식음료의 경우 식품공학(식품영양)과를 가장 선호했다. 응답의 23.5%를 차지했다. 경영학과도 17.6%로 많이 꼽혔다.
 
물류운수는 40.0%로 나타난 경영학과와 함께 해외와의 교류가 많은 업종 특성으로 인해 영어영문학과(20.0%)에 대한 선호도도 높았다.
 
건설업종에서도 경영학과에 대한 선호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전체 응답의 30.0%를 차지했다. 토목공학과 건축공학이 각각 15.0%로 다음으로 많았다.
 
기타 제조업의 경우도 경영학 선호도(28.6%)가 가장 높았다. 산업(시각)디자인학과가 10.7%로 나타났고, 법학, 영문, 무역학, 섬유공학, 의상학 등이 각각 7.1%로 집계됐다.
 
제약업종의 경우 의·약학과가 30.0%로 가장 선호도가 높았다. 경영학과 역시 20.0%로 많이 나온 응답.
 
하지만 이 같은 학과가 채용의 절대적인 기준은 아니라는 것이 기업들의 입장이다.
 
한 IT기업의 인사담당자는 "기업마다 조금씩 다르겠지만 선호학과는 우선적인 고려요소의 하나이지 평가의 절대적인 바로미터가 되진 않는다"며 "역시 우수한 인성과 역량을 갖췄는지가 가장 중요한 평가 잣대"라고 말했다. 아울러 "물론 처음부터 전공을 한정해 놓는 경우는 예외"라고 덧붙였다.
<이민석 기자> lms@enews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