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갑을상사그룹, 2017년 목표 '매출 2조원·순이익 610억원' 설정
<사진제공=갑을상사그룹>

[이뉴스투데이 이세정 기자] 갑을상사그룹(박효상 부회장)은 올해 저성장 경기 상황이 전망되고 있는 만큼, 안정위주의 효율적 투자를 통해 전 계열사 흑자실현과 매출 2조원 및 당기순이익 610억원의 사업계획 목표를 확정했다고 19일 밝혔다.

갑을상사그룹은 지난해 갑을오토텍 노조의 약 6개월간 불법 파업, 원자재 가격의 급격한 상승 등 국내외 불안정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갑을메탈, 코스모링크 등 전선ㆍ동 소재 부문의 흑자전환과 국인산업, KB텍 등 환경 부문에서 양호한 실적을 기록했다.

회사는 2016년 매출 1조8000억원, 당기순이익 210억원을 달성하는 것은 물론, 2년 연속 흑자 기록을 전망하고 있다.

한편 지난 13일 밀레니엄 서울힐튼 호텔에서 열린 '2017 갑을상사그룹 신년회'에 참석한 각 계열사 임원들은 2016년 성과를 점검하고 2017년 목표 달성을 위해 굳은 의지와 각오를 다졌다.

박유상 갑을상사그룹 고문은 임직원들에게 "해외투자 관리와 인건비 효율 개선뿐만 아니라 생존을 위한 해외진출 강화에 주력해 달라"며 "정치적으로나 경제적으로 불확실성이 증가되는 상황일지라도 흔들림 없이 각자 자기계발을 위해 노력하고 맡은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달라"고 독려했다.

이세정 기자  sj@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