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세종시교육청, '학생 체형 맞춤형 책걸상' 보급한다학생들 다양한 체격에 맞는 적정 규격, 사용자 중심의 책․걸상 확대 보급

[이뉴스투데이 세종취재본부 이용준 기자]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이 성장 시기 학생들의 체형을 고려한 인체공학적 책걸상 보급에 나선다.

세종시교육청은 11일 이를 통해 학생들의 건강을 도모하고 쾌적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우선, 세종시교육청은 보급기준보다 신장이 작은 초등학생과 큰 중․고생들 에게 적합한 책·걸상 수요량을 조사해 보급할 예정으로, 다양한 학생 체격에 맞는 적정 규격의 책걸상이 확대 보급되게 된다.

이는 학생용 책·걸상이 척추 건강뿐만 아니라 학습 자세와 의자에 앉는 습관형성 등에 지대한 영향을 주며, 학습 피로감 또한 가중시킨다는 판단에서이다.

더불어 예정지역의 학교들은 신설과 동시에 학생 체형을 반영한 사용자 중심의 책·걸상을 모두 보급 추진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읍․면지역 초·중·고 11교를 대상으로 1억3천4백만원을 투입해 내용연수가 도래한 책걸상과 고정형 책걸상을 교체할 계획이다.

세종시교육청 관계자는 “앞으로 책·걸상 사용자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여 선호도와 요구사항을 분석하고 체계화함으로써 차기년도 책․걸상 보급에 우선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이용준 기자  jun1180@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