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부 공무원, 성매매 혐의로 검찰 조사
상태바
미래부 공무원, 성매매 혐의로 검찰 조사
  • 김정우 기자
  • 승인 2016.07.04 2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정우 기자] 미래창조과학부 과장급 4급 공무원이 유흥업소 성매매 혐의로 검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여성아동범죄조사부(이정현 부장검사)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미래부 소속 서기관 A씨를 조사 중이라고 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3월 서울 강남구의 한 유흥업소에서 술을 마시고 여종업원과 인근 호텔로 들어갔다가 경찰에 적발돼 검찰에 넘겨졌다. 검찰은 실제 성관계 및 대가 지급 여부 등을 조사 후 A씨의 신병처리를 결정할 것으로 전해졌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