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사이버위협 대응 태세 점검
상태바
방통위, 사이버위협 대응 태세 점검
  • 이근하 기자
  • 승인 2016.03.15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근하 기자] 최근 북한의 사이버테러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는 가운데, 방송통신위원회는 15일 사이버위협대응태세를 점검하는 긴급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방통위 산하·유관기관의 정보보호책임자와 관계기관 전문가 등이 참석했으며, 이들은 사이버위협에 대한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정종기 기획조정실장은 "의심되는 외부메일이나 스마트폰 문자 열람 금지 등 개인 보안의식 및 방화벽·백신서버 등 기관별 주요 보안시스템의 접근 통제 강화, 보조기억매체에 대한 접근 차단 등 보다 철저한 전산장비 반·출입 통제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직원에 대한 정기적인 보안교육과 기관별 정보시스템에 대한 실시간 침입 탐지 등 보안관제를 강화해 사이버위협에 적극 대응해달라"고 당부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