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잎채, 한식뷔페 소비자 만족도 1위…계절밥상-자연별곡 뒤이어
상태바
풀잎채, 한식뷔페 소비자 만족도 1위…계절밥상-자연별곡 뒤이어
  • 한경석 기자
  • 승인 2015.11.26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잎채가 한식뷔페 프랜차이즈 소비자 만족도 1위를 차지했다.<출처=한국소비자원>

[이뉴스투데이 한경석 기자]한식뷔페 프랜차이즈에 대해 한국소비자원이 소비자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풀잎채가 가장 높은 점수를, 올반이 최하점을 받았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이는 시장 점유율 상위 4개 업체인 중소기업 풀잎채, CJ푸드빌의 계절밥상, 이랜드의 자연별곡, 신세계푸드의 올반에 대해 수도권 시민 625명을 대상으로 음식, 이미지, 메뉴, 서비스를 평가해 종합한 결과다.

풀잎채는 종합점수 5점 만점에 3.71점을 받아 4개 업체 중 가장 높은 평가를 받았으며 최저점은 올반(3.66점)이 받았다.

자연별곡과 계절밥상은 각각 3.67점과 3.70점을 받았다.

항목별로 음식 점수에서 풀잎채가 3.79로 최고점을 받았고, 이어 올반(3.76점), 계절밥상(3.75점), 자연별곡(3.74점)의 순이었다.

메뉴에서는 계절밥상이 3.72점으로 가장 높았고 풀잎채(3.71점), 올반(3.64점), 자연별곡(3.62점)의 순으로 나타났다.

서비스는 올반이 3.49로 가장 낮은 평가를 받았고, 풀잎채와 계절밥상은 각각 3.56점을 받아 점수가 가장 높았다.

4개 음식점 모두 조사항목 가운데 서비스 부문에서는 가장 낮은 점수를 받았다.

종합만족도와 별개로 서비스 이용에 대한 전반적인 체험을 평가하는 서비스 체험에서는 풀잎채가 3.82점으로 최고점, 올반이 3.70점으로 최하점을 받았다.

이번 조사의 신뢰수준은 95%이며 표본오차는 ±4.0%포인트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