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e편한세상 보령' 17일부터 계약 진행
상태바
대림산업, 'e편한세상 보령' 17일부터 계약 진행
전용면적 73~84㎡ 중소형 구성, 대림산업의 다양한 특화 설계 적용
  • 김정일 기자
  • 승인 2015.06.16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e편한세상 보령 투시도<사진제공=대림산업>
[이뉴스투데이 김정일 기자] 대림산업은 오는 17일부터 3일간 충청남도 보령시 동대동 일대에 공급한 'e편한세상 보령' 계약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e편한세상 보령'은 지하2층~지상20층, 9개동, 전용면적 73~84㎡로 구성된 677가구의 아파트로 보령시에서는 보기 드문 대단지다.  전용면적별로는 ▲73㎡ 405가구, ▲84㎡ 272가구로 전체가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으로 이뤄져 있다.

이 아파트의 특징은 단지 중앙에 테마가든을 조성하고 곳곳에 휴게공간을 마련해 입주민간의 커뮤니티 형성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도록 단지 주출입구와 부출입구 2곳에 어린이 통학버스 전용 정류장(드롭오프존)을 설치한다.

특히 게스트 하우스를 도입한 점이 돋보인다. 게스트하우스는 입주자들의 휴식과 각종 행사 및 손님맞이를 위한 공간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대림산업의 다양한 특화설계도 적용된다. 대표적으로 집안의 모든 면에 끊김이 없는 혁신적인 단열설계를 적용, 열 손실을 최소화하고 결로현상을 획기적으로 개선했다.

단지 인근에는 동대초, 대천초, 한내초, 대천중, 한내여중, 대천고 등이 위치하고 있어 교육 환경도 뛰어나다는 평가다.

교통 여건으로는 서해안고속도로를 통해 서천~공주간 고속도로와 당진~영덕고속도로를 이용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세종시 및 대전시로 빠르게 도달할 수 있다. 21번 국도와 36번 국도가 단지 주변을 지나고 있으며 차로 약 10분 거리에 대천역과 보령종합터미널이 있어 전국 각지로 편리하게 이동이 가능하다.

대림산업 분양관계자는 "분양 전부터 보령시 지역주민들의 큰 성원을 받았다"며 "대부분의 당첨자들이 실제 거주를 목적으로 하는 실수요자들이어서 계약도 순조롭게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충남 보령시 동대동 481-1번지 일대에 위치한다. 입주는 2017년 7월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e편한세상 홈페이지 http://www.daelim-apt.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