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칼럼
[건강돋보기] 허리디스크, 무조건적인 수술은 금물
일상생활 속에서 다양하게 나타나는 척추, 통증 질환에 대한 다양한 질문들과 생활 속에서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건강에 관한 질문에 대해 척추, 통증 전문 청구경희한의원 원장들과의 Q&A를 통해 궁금증을 해결하고자 한다. <편집자주>


Q. 40대 직장인입니다. 평소에도 허리가 자주 아픈 편이었는데 아침에 자고 일어나다가 삐끗한 후 제대로 일어나지를 못해 병원을 찾아 검사를 해보니 허리 디스크 진단을 받았습니다. 수술을 권유 받았는데, 수술하지 않고 디스크를 치료할 수는 없나요?

A. 물론 디스크를 수술하지 않고 치료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무조건 수술을 기피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만약 현재 디스크 증상 중 신경 압박이 심해 하반신에 마비 증상이 있거나 잘 걷지 못할 때, 대소변 기능장애가 나타날 정도로 심각한 경우라면 반드시 수술이 필요합니다만, 그렇지 않은 경우라면 수술 없이 치료하는 것이 먼저 선택되어져야 합니다.

즉 대부분의 허리 디스크의 경우 수술하지 않는 방법으로 먼저 치료를 해볼 수 있다는 얘기인데요. 디스크 수술의 경우 문제가 되는 디스크 부분을 잘라 내거나 척추를 인공적으로 고정시키는 등 증상을 일으킨 부분에 대한 제거나 보완을 중점적으로 시행합니다. 이렇게 수술을 한 후 결과가 성공적이면 다행이지만, 디스크 재발, 허리근육 약화 및 위축 등 다양한 수술후유증이 나타난다면 또 다른 치료가 필요하게 됩니다.

한방치료의 경우 허리디스크를 수술하지 않고 치료해 볼 수 있는 좋은 방법 중 하나입니다. 특히 최근 장시간 앉아 있거나 나쁜 생활 습관으로 인해 생활습관으로 인해 허리 디스크가 발생하는 경우가 많은데, 수술로는 비틀어졌던 주변 근육이나 체형 등이 바로 잡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이로 인해 수술 후에도 통증이나 다리 저림 등 증상이 다시 나타날 수 있습니다.

추나요법으로 비틀어진 척추 및 주변 근육을 바로 잡아 체형 전체를 반듯하게 잡아주게 되면 디스크만 치료되는 것이 아니라 디스크를 발생시켰던 근본 원인을 치료할 수 있어 재발방지에 효과적입니다. 여기에 적절한 운동과 한약, 침치료 등을 병행한다면 수술 없이 디스크를 치료할 수 있습니다.
 

   
 

수술은 가장 마지막 선택이라고 생각하시고, 꾸준한 치료와 함께 생활 관리를 잘 하신다면 수술하지 않고 디스크 치료가 가능하니 상담, 치료하시길 권해드립니다.

/ 청구경희한의원 분당점 안창석 대표원장


이종은 기자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