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역조공, "봉지째로 주는 땅콩" 언급… 화제성 노렸나?
상태바
비투비 역조공, "봉지째로 주는 땅콩" 언급… 화제성 노렸나?
  • 이휘경 기자
  • 승인 2014.12.12 16:39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비투비<사진출처=큐브엔터테인먼트 공식 SNS캡처>

[이뉴스투데이 온라인뉴스팀] 그룹 비투비가 땅콩, 사탕 등 팬들을 위한 선물을 준비해 눈길을 끈다.

12일 오후 비투비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공식 트위터에는 "너무 보고싶었다고 울어도 돼"라며 "산타도 울고갈 깜찍 스페셜 무대가 오늘 KBS <뮤직뱅크>에서! 비투비가 봉지째로 주는 땅콩 너무 맛있었다고 울면 안 돼"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별다를 것 없어 보이는 평범한 사진이지만, '땅콩을 봉지째로 준다'는 발언이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땅콩 논란'과 맞물려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은 <뮤직뱅크> 대기실에서 땅콩을 들고 포즈를 취하는 비투비 멤버가 담겼다. 사진 속 비투비 멤버들은 크리스마스 느낌이 물씬 풍기는 의상을 입고 귀여운 포즈를 하고 있다.

한편, 비투비는 윈터 스페셜 음반 '윈터스테일'로 연말 활동을 펼칠 예정이었지만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선공개곡 '울어도 돼' 스페셜 무대를 결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ㅅㅂㅇ 2016-03-04 15:12:57
멋있어요

ㅇㄷㄱ 2016-01-13 22:21:01
이젠 무슨 행동만해도 트집이시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