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JTBC·TV조선·채널A·연합뉴스TV 재승인 19일로 연기
상태바
방통위, JTBC·TV조선·채널A·연합뉴스TV 재승인 19일로 연기
JTBC 727.01점, TV조선 684.73점, 채널A 684.66점, 뉴스Y 719.16점 획득…재승인 가능성 높아
  • 김봉연 기자
  • 승인 2014.03.17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봉연 기자] 종평채널인 JTBC, TV조선, 채널A와 보도채널인 뉴스Y에 대한 재승인이 오는 19일로 연기됐다.

방송통신위원회는 17일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전체회의에서 종편 채널인  JTBC, TV조선, 채널A와 보도채널인 뉴스Y에 대한 재승인 심사위원회 심사 결과, 재승인을 오는 19일로 미뤘다.

이경재 위원장은 "종편들의 사업 계획서가 당초에 낸 것과 많이 바뀌었는데 그 부분이 상임 위원들한테 보고 안된 상태에서 재승인을 해주는 것은 순서에 맞지 않는다"면서 "상임위원들이 검토한 후 오는 19일에 최종적으로 의결을 하겠다"고 말했다.

다만 종편 3개사와 보도채널 1개사 모두 지난해 9월 방통위가 마련한 '재승인 기본계획'에 따라 '방송평가위원회의 방송평가' 350점, '사업계획서 평가' 650점 등 총 1000점 만점에 650점 이상을 획득해 재승인이 이뤄질 가능성은 높아졌다. JTBC는 727.01점, TV조선은 684.73점, 채널A는 684.66점, 뉴스Y는 719.16점을 기록했다.

한편, 재승인 심사위원회는 오택섭 고려대 언론학부 명예교수가 심사위원장을 맡았으며 심사위원 14명 중 7명은 각 단체의 추천으로 선임했고 4명은 방통위의 청와대·여당 추천 상임위원들이, 3명은 야당 추천 상임위원들이 각각 추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