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프리메라 '스킨 릴리프 UV 프로텍터 SPF50+PA+++’
상태바
[신상품] 프리메라 '스킨 릴리프 UV 프로텍터 SPF50+PA+++’
  • 엄정권 기자
  • 승인 2014.03.07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엄정권 기자] 발아식물 화장품 브랜드 프리메라가 자외선을 효과적으로 차단하여 외부 유해 요소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산뜻하고 가벼운 사용감을 선사하는 자외선 차단제 ‘스킨 릴리프 UV 프로텍터 SPF50+PA+++’를 출시한다.

 
7일 회사 측에 따르면, 신제품 프리메라 스킨 릴리프 UV 프로텍터는 슈퍼 블랙 씨드인 흑깨와 흑콩의 풍부한 발아 에너지로부터 나오는 강력한 항산화 효과가 외부 유해요소로부터 피부를 보호해 주는 동시에 브라이트닝 효과로 피부 안색을 케어, 생기 넘치는 피부로 만들어주는 자외선 차단제다.

발아흑깨와 발아흑콩 성분의 이 자외선 차단제는 봄철 황사와 미세먼지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주고, 자외선에 노출되어 손상된 피부를 진정시키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또한 피부에 수분을 공급해 주는 동시에 분비된 피지를 조절하여 유수분 밸런스를 유지시키고 피부 바탕을 완성해 준다.

프리메라 스킨 릴리프 UV 프로텍터 SPF50+PA+++는 전국 프리메라 매장과 명동 플래그십 스토어, 온라인을 통해 구입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