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통대전, 폭발적 '인기몰이'
상태바
온통대전, 폭발적 '인기몰이'
대전시, 출시 후 1주일 만에 가입자 5만5000명·발행액 62억 돌파
  • 박희송 기자
  • 승인 2020.05.24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대전시 지역화폐 온통대전은 출시 1주일이 지난 20일 24시 기준으로, 가입자 수 5만5000명, 발행액 62억 원을 돌파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대전시]
대전시는 대전시 지역화폐 온통대전은 출시 1주일이 지난 20일 24시 기준으로, 가입자 수 5만5000명, 발행액 62억 원을 돌파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대전시]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대전시 지역화폐 온통대전이 출시 1주일 만에 폭발적인 반응을 얻으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24일 대전시에 따르면 대전시 지역화폐 온통대전은 출시 1주일이 지난 20일 24시 기준으로, 가입자 수 5만5000명, 발행액 62억 원을 돌파했다.

온통대전은 출시 당일 1만3000 명이 가입해 출시효과를 톡톡히 보았고 지난주에는 1일 평균 가입자 수와 충전액이 각각 8000명과 16억 원을 웃돌면서 매일 새로운 기록을 갱신하고 있다.

인구 340만 명의 부산시가 출시 9일 만에 가입자 수 1만 명, 충전액 9억5000만 원을 거둔 것과 비교해 놀라운 수치다.

대전시는 그 이유로 1인 월 구매한도 100만 원, 출시기념 최대 15%의 높은 캐시백, 체크형과 선불형 카드 2종 발급, 삼성페이·LG페이와 연계한 모바일 간편결제 기능, 교통카드 겸용 등 소비자의 사용편의성을 높였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아울러 대전시는 시민들이 가장 궁금해 하는 사용처와 신청방법, 사용혜택에 대해 더 많은 정보와 편의를 제공하도록 개선해나갈 계획이다.

우선 온통대전 앱의 가맹점 찾기 기능을 강화한다.

현재의 유사어 검색에 더해 위치동의 서비스 기반의 가맹점 표출 시스템을 추가 개발해 지원할 계획이다.

스마트폰에 익숙하지 않은 어르신들은 하나은행 영업점의 전용 창구를 이용하거나 동 행정복지센터에 배치된 홍보마케터의 도움을 받으면 된다.

이와 함께 온통대전 가입자의 고객센터 문의가 증가함에 따라 고객센터(1661-9645)의 인원을 2배로 증원해 신속한 상담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오는 7월에는 온통대전 플랫폼에 할인가맹점, 연계할인, 캐시백 기부하기, 충전액 선물하기, 전통시장·문화티켓몰 등 부가기능을 완비해 선보일 예정이다.

대전시 권오봉 소상공인과장은 “시민 여러분들의 관심과 참여에 감사하다”며 “시민 모두가 온통대전의 홍보대사가 되고 지역경제를 살리는 착한 소비에 동참해 주길 당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