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국토부 ‘2020년 소규모 재생사업’ 공모 선정
상태바
미추홀구, 국토부 ‘2020년 소규모 재생사업’ 공모 선정
  • 신윤철 기자
  • 승인 2020.05.22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가 국토부 ‘2020년 소규모 재생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국비와 지방비 등 사업비 2억 원을 확보했다.

소규모 재생사업은 지역 공동체가 추진하는 ‘점 단위 재생사업’을 지원해 주민 역량을 강화하고 지역 거버넌스를 구축해 향후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발전 기반을 마련하는 사업이다.

사업 대상지인 용현3동 독정골 마을은 ‘2019년 인천시 더불어 마을 희망지 사업’으로 선정돼 도시재생 기본계획을 수립하는 등 주민 참여형 도시재생 사업에 대한 관심과 참여 의지가 높은 지역이다.

미추홀구는 지역 주민 19명으로 구성된 주민협의체 ‘정겨운독정골 마을사람들’과 협업을 통해 ▲마을 콘텐츠 발굴 및 마을특화모델 수립 ▲커뮤니티 활동 공간 조성 ▲지속가능한 공동체 활동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커뮤니티 활동 공간은 구가 지난해 7월 무상임대 협약한 빈집 공간을 활용할 계획이며 디자인 워크숍 과정을 통해 마을 갤러리, 마을 정원 등 주민들이 공동체 활동을 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다.

김정식 미추홀구청장은 “도시재생 사업에 있어 실질적 주체인 주민들 역할이 중요하다”며 “지역 주민 참여로 이번 소규모 재생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돼 마을 공동체 회복을 위한 토대가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