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대구 ‘청라힐스자이’ 2가구 무순위에 4만3000여명 몰려
상태바
GS건설, 대구 ‘청라힐스자이’ 2가구 무순위에 4만3000여명 몰려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0.05.20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라힐스자이 투시도. [사진=GS건설]
청라힐스자이 투시도. [사진=GS건설]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대구시 자이 아파트 무순위 청약에 4만명 이상이 청약 통장을 던졌다.

GS건설은 19일 대구 중구 남산4동 일대에 들어서는 ‘청라힐스자이’ 전용면적 84㎡B 2가구 무순위 청약에 4만3645명이 접수했다고 20일 밝혔다.

3월 청약 당시 청라힐스자이는 예비당첨자를 40%까지 선정했으나, 예비당첨자 중에서도 부적격 혹은 계약 포기 등으로 인해 84m2B타입 2가구가 주인을 찾지 못해 무순위 청약을 실시했다. GS건설은 대구 또는 경북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인 자로 1인당 청약 1건으로 제한해 자이 홈페이지를 통해 인터넷 접수를 받았으며, 20일 당첨자 발표에 이어 21일 청라힐스자이 견본주택에서 계약이 진행된다.

임종승 GS건설 분양소장은 “청라힐스자이는 대구지하철 2‧3호선 환승역인 청라언덕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교육 및 생활편의시설 등 최고의 입지여건에 자이 브랜드의 가치가 더해져 많은 수요자가 몰린 것 같다”며 “특히, 오는 8월부터는 대구 등 지방광역시도 도시지역의 민간택지에서 공급되는 주택의 전매제한 기간이 기존 6개월에서 소유권 이전 등기 시까지로 강화된 것도 한 몫을 한 것 같다”고 말했다.

대구 중구 남산동 남산4다시5지구를 재건축하는 청라힐스자이는 지하 3층~지상 29층 13개 동 총 947가구로 구성된다. 이 아파트는 지난 3월 1순위 청약에서도 394가구 모집에 5만5710명이 몰리며 평균 141.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이는 대구에서 지난해와 올해 통틀어 1순위 최다 청약 접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