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제약사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서 전원 항체 형성”…전 세계 주목
상태바
美 제약사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서 전원 항체 형성”…전 세계 주목
  • 고선호 기자
  • 승인 2020.05.19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미국 제약사인 모더나(Moderna)는 코로나19 백신 1상 임상시험에서 참가자 전원에 항체가 형성되는 결과가 나왔다고 18일(현지시각) 발표했다.

모더나는 이날 코로나19 백신 후보(mRNA-1273)에 대한 1상 임상시험에서 참가자 45명 전원에 코로나19 항체가 형성됐다고 밝혔다. 특히 참가자 중 최소 8명에게서 바이러스를 무력화하는 중화항체도 형성됐다고 전했다.

의약품 임상시험은 총 4상으로 이루어지는데, 제 1상(임상 1단계)에서는 소수의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약물의 안전성을 평가한다.

스테판 밴슬 모더나 최고경영자(CEO)는 “코로나바이러스가 복제할 수 없도록 만드는 항체를 만드는 데 매우 좋은 신호”라며 “데이터는 더 좋을 수 없다”고 말했다.

모더나는 그동안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속도를 내서 600명이 참가하는 2상 임상시험을 곧 시작하고, 수천명이 참가하는 3상 임상시험을 7월에 시작하겠다고 밝혀왔다. 미 식품의약국(FDA)은 최근 모더나에 2상 임상시험을 할 수 있도록 허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