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학교기업 원네이처, 3단계 학교기업 지원사업 선정
상태바
원광대 학교기업 원네이처, 3단계 학교기업 지원사업 선정
전국 4개 연합형 사업단 구성해 관련 사업 추진
  • 김은태 기자
  • 승인 2020.05.0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네이처 교육. [사진=원광대]
원네이처 교육. [사진=원광대]

[이뉴스투데이 전북취재본부 김은태 기자] 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 학교기업 원네이처가 교육부에서 지원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주관하는 3단계 학교기업 지원사업에 전국 4개 연합형 사업단으로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원광대학교는 앞으로 5년 동안 모두 26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하게 된다.

3단계 학교기업 지원사업은 학교기업에서 다양한 '일 경험'을 통해 현장 적응형 인재를 양성하고, 학교기업 인프라와 운영 성과를 지역 사회와 공유해 교육에 재투자하는 사업이다.

주관기관인 원네이처는 참여기관인 원광보건대 학교기업 WM힐빙테라피, ㈜마더스제약, ㈜아이큐어, 협력기관인 전북테크노파크, 전북경제통상진흥원,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연합형 사업단을 구성했다.

이번 선정평가에서 연합형 사업단은 △지역 수요에 맞는 현장 맞춤형 인재와 창업 인재양성,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기능성 화장품/식품 개발과 품질검사 서비스, △재직자 교육을 통한 지역 소기업 육성, △전라북도/익산시 대응자금 확보 등 전라북도 혁신성장산업(라이프케어·스마트농생명) 육성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높이 평가받았다.

원광대와 원광보건대 학교기업은 참여기업과 함께 원광대 생명과학부, 바이오나노화학부, 한약학과, 식품생명공학과, 생물환경화학과, 원광보건대 미용피부화장품과 재학생, 미취업자, 전라북도 중소기업 재직자들을 대상으로 화장품/식품 제조와 품질관리 교육, 창업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협력기관으로 참여한 전북테크노파크와 전북경제통상진흥원,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는 사업단과 함께 예비창업자 발굴과 창업기업 인큐베이팅에 협력하기로 했다.

원네이처 총괄책임자인 문연자 교수는 "3단계 학교기업 지원사업이 연합형 사업단으로 선정됨에 따라 기존 단독형 학교기업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지역 산업 맞춤형 현장실무인재와 창업인재 양성을 통해 지역산업 육성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