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중소형호텔 제휴점 대상 최소 광고비 50% 인하
상태바
야놀자, 중소형호텔 제휴점 대상 최소 광고비 50% 인하
예약대행 서비스 이용 제휴점 수수료 최대 3%p 낮춰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4.15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야놀자 메인페이지]
[사진=야놀자 메인페이지]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야놀자가 최소 광고비 인하 정책을 시행한다.

야놀자는 제반 시스템 정비를 통해 오는 5월 중 중소형호텔 제휴점 대상 최소 광고비를 50% 이상 인하한다고 15일 밝혔다.

라이트 광고 상품은 경우 최대 9만8000원으로 이용할 수 있어 기존 대비 최고 10만원 이상 광고비를 절감할 수 있다. 또 지역 및 상권에 따라 최대 90%까지 추가 인하 혜택을 제공한다.

예약대행 서비스만 이용하는 제휴점 대상 수수료도 최대 3%포인트 인하한다. 신규 제휴점의 경우 초기 2개월 간 기존 제휴점 대비 50% 수수료 인하 혜택도 중복으로 제공한다.

한편 야놀자는 지난 2월, 대구ㆍ경상북도ㆍ제주 지역의 전 제휴점을 대상으로 3월 광고비를 전액 환급하는 상생 지원책을 발표했다. 이어 3월에는 강원도와 관광 활성화 업무 협약을 체결하는 등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제휴점과의 상생을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오고 있다.

야놀자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국내 여행업계가 모두 어려운 상황인 만큼, 피해 최소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 광고비와 수수료 인하를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업계와 상생하고, 동반성장 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지속적으로 시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