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맘마, 충주 홈마트 픽업서비스 동네마트 첫 추진
상태바
더맘마, 충주 홈마트 픽업서비스 동네마트 첫 추진
  • 김용호 기자
  • 승인 2020.04.14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더맘마]
[사진=더맘마]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동네마트 O2O 플랫폼 맘마먹자를 운영하는 ㈜더맘마(대표 김민수)가 동네마트에 신선식품 픽업서비스를 첫 추진한다고 밝혔다.

충주 홈마트를 시작으로 추진되는 맘마먹자 픽업서비스는 집으로 배달되지 않는 지방 지역의 마트에서 앱으로 주문 결제 시 마트 직원이 미리 주문, 포장하는 것이다.

더맘마 관계자는 "맘마먹자 픽업서비스에는 두 가지 이점이 있다. 첫째, 소비자들은 장보는 시간을 절약할 수 있게 된다. 둘째, 날씨에 따른 신선식품 변질 문제에 대한 발생을 최소화 할 수 있다. 특히 해당 픽업서비스는 주문 후 집에서 상품을 받아볼 수 없을 때 더욱 유용하게 사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맘마먹자의 신선식품 픽업서비스는 ‘아마존고 캐셔리스’ 서비스 형태를 띤다. 소비자가 모바일 앱을 이용해 주문하면 매장을 둘러볼 필요 없이 줄을 서서 기다리지 않고 픽업 장소에서 바로 주문한 것을 받아볼 수 있도록 했다.

박창희 더맘마 영업본부 이사는 “기존에는 소비자가 모르는 지역에 관광을 갔을 때 마트의 위치, 규모나 신선식품 신선도에 대한 정보가 없어서 불편함을 느꼈던 경우가 많았다”면서 “이에 맘마먹자는 마트별 픽업서비스를 체계화하여서 소비자에게 신선한 식품을 믿고 먹을 수 있는 전국 프로세스를 올 연말까지 갖춰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