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자동차, 3월 총 1만5100대 판매…내수↑수출↓
상태바
르노삼성자동차, 3월 총 1만5100대 판매…내수↑수출↓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4.01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달 국내외 시장에 1만5100대의 완성차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전년 대비 9.5% 감소한 수치로 내수는 83.7% 증가한 1만2012대, 수출은 54.4% 감소한 3088대를 각각 나타냈다.

프리미엄 디자인 SUV XM3가 실적을 견인했다. 지난 3월 9일 출시한 이후 5581대를 판매했다. 지난 3월말까지 1만7263대의 누적계약대수를 기록하고 있다.

QM6의 판매도 눈에 띈다. 전년보다 74.4% 증가한 5008대가 판매됐다. 3월에는 1147대를 판매하며 지난달보다 56.9% 증가했다.

전기차 SM3 Z.E.는 3월 한달간 81대를 판매했다. 전년 동기 대비 15.7% 증가한 수치다.

지난 3월 16일 새롭게 선보인 부분변경 모델 뉴 르노 마스터는 172대가 출고돼 1~3월 총 335대가 판매됐다. 전년 동기 대비 3.7% 증가했다.

반면 3월 수출 실적은 큰 폭으로 감소했다. 북미 수출용 닛산 로그는 전년 동기 대비 75.2% 감소한 1433대가 선적되는데 그쳤다. QM6는 전년 동기 대비 6% 증가한 1566대, 르노 트위지는 전월 대비 38.2% 감소한 89대가 각각 수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