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환경미화원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실천
상태바
제천시, 환경미화원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실천
  • 김영원 기자
  • 승인 2020.03.31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충북취재본부 김영원 기자] 제천시가 ‘코로나19’ 확산 및 예방을 위해 환경미화원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아침, 저녁 하루 2회 이루어지던 회의를 전면 금지하고 전달사항은 개별 및 메신저 등을 통해 전달하여 대면 기회를 원천 차단한다.

또한, 점심시간 및 샤워시간을 3개조로 시간대를 분리해 시차 운용한다.

이 외에도 유증상자는 출근하지 않도록 하고 출근 후에도 조금이라도 발열 및 호흡기 등 코로나19 의심증상시 즉시 퇴근하도록 조치한다는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가족 돌봄이 필요한 직원은 ‘가족돌봄휴가’를 적극 시행하도록 권장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 19 확산 예방을 위해 모두가 노력하는 시기에 제천시 환경미화의 최 일선에 있는 미화원들의 개인 안전을 지키는 동시에 청소행정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