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내달부터 소상공인 초저금리 대출…"비대면 가능"
상태바
국민은행, 내달부터 소상공인 초저금리 대출…"비대면 가능"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3.30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KB국민은행은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민생·금융안정 프로그램의 하나로 다음 달 1일 'KB 영세소상공인 이차보전 협약 대출'을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시중금리와의 차이를 정부가 80% 지원하는 상품으로, 연 1.5% 초저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다. 3000만원 한도로 최장 1년간 빌릴 수 있고, 중도상환 수수료는 면제된다.

지원 대상은 최근 코로나19로 직·간접적 피해를 본 연 매출 5억원 이하의 소상공인으로, KB국민은행 자체 신용 등급으로 1∼3등급(BBB 이상)이어야 한다.

이 상품은 국민은행 누리집의 기업 대상 인터넷뱅킹으로도 신청할 수 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으로 접수할 수 있게 했다는 게 은행의 설명이다. 고령자나 법인 사업자는 영업점에 방문해서 신청할 수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