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요양병원 등 고위험 집단시설 종사자 집단검사
상태바
원주시, 요양병원 등 고위험 집단시설 종사자 집단검사
  • 우정연 기자
  • 승인 2020.03.26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원주시청 재난대책상황실에서 원창묵 원주시장 주재로 코로나 19 발생 대응 회의가 열리고 있다. [사진=원주시]
26일 원주시청 재난대책상황실에서 원창묵 원주시장 주재로 코로나 19 발생 대응 회의가 열리고 있다. [사진=원주시]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우정연 기자] 강원 원주시는 요양병원 등 코로나19 집단감염이 우려되는 고위험 집단시설 종사자에 대한 진단검사를 시행하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대유행과 함께 국내에서도 산발적인 집단감염 발생이 지속함에 따라 감염 취약계층에 대한 관리가 중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선제적 조치다.

시는 요양병원과 정신병원 종사자에 대한 전수검사를 우선 하고 요양원 등 사회복지시설의 경우에는 유증상자를 중심으로 검사를 할 예정이다.

이미나 원주시 보건소장은 “고위험 집단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신속하게 검사해 코로나19 감염환자를 조기에 발견하고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한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홍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