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코로나19 심리지원 사업 시행 중
상태바
청주시, 코로나19 심리지원 사업 시행 중
  • 김영원 기자
  • 승인 2020.03.25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충북취재본부 김영원 기자]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한 공포로 사람들의 심리도 위축된 지금, 청주시 보건소와 정신건강복지센터는 감염 확진자와 격리자 뿐 아니라 의료진, 더 나아가 일반인들의 심리적 안정을 위해 심리지원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보건복지부에서는 통합심리지원단을 구성해 국가트라우마센터를 총괄로, 국립정신병원, 보건소 및 정신건강복지센터 체계로 심리 지원 사업을 실시 중이다.

확진자 및 가족은 국가트라우마센터 및 국립정신병원에서, 자가격리자 및 일반인은 지역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전화 또는 대면 상담으로 정신건강 평가를 해서 고위험군으로 선별되면 국가트라우마센터로 연계한다.

보건소 및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는 지난달 24일부터 코로나19 자가격리자 등을 대상으로 심리 상담을 진행 중이며, 코로나19로 인한 심한 불안, 스트레스 등으로 고통 받는 시민은 24시간 핫라인(1577-0199) 또는 정신건강복지센터를 통해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감염병 확산으로 불안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육체적인 건강뿐 아니라, 정신건강을 위해 더욱더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