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광석 우리은행장 취임…"코로나19 위기상황 안정화 노력"
상태바
권광석 우리은행장 취임…"코로나19 위기상황 안정화 노력"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3.24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광석 신임 우리은행장.
권광석 신임 우리은행장.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제52대 우리은행장에 오른 권광석 은행장이 취임 일성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위기상황 돌파에 힘을 쏟겠다고 24일 밝혔다.

권 행장은 이날 서울 중구 은행 본점에서 열린 주주총회를 거쳐 공식 취임한 뒤 업무를 시작했다. 그는 "지금 우리은행은 파생결합펀드(DLF) 사태와 코로나19가 촉발한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인해 위기 상황에 직면했다"며 "이른 시일 안에 조직을 안정시키고 앞으로의 변화와 위험에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권 행장은 코로나19 관련 대고객 지원 현황 등을 점검하며 "실적이나 핵심성과지표(KPI)보다는 당장 생업에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 고객들이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도록 신속하게 지원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동시에 올해 3대 경영방침으로 고객신뢰 회복, 조직안정, 영업문화 혁신을 제시했다.

권 행장은 고객신뢰 회복을 위해 "최근 발생한 일련의 사태에 대한 냉철한 반성과 함께 은행의 모든 제도와 시스템을 철저히 제로베이스에서 점검하고 개선해 어떤 경우에도 항상 고객을 최우선시하는 근본적인 혁신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권 행장은 자신의 좌우명인 '자중자애(自重自愛)'를 언급하며 "힘든 상황이지만 우리 스스로 동료와 은행을 아끼고 신뢰하며 나아가 진심으로 고객을 위하고 사랑하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