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서구동,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민·관 총력전
상태바
안동시 서구동,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민·관 총력전
  • 정상현 기자
  • 승인 2020.03.23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대구경북취재본부 정상현 기자] 안동시 서구동 자율방재단에서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매주 1회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자율방재단(단장 우휘삼 외 14명)은 지역 주민들의 밀집 장소인 농협 파머스마켓, 안동우체국, 관내 학교, 버스 승강장, 공중화장실 및 쓰레기 배출지를 중심으로 집중 방역했으며 오는 25일에도 한 차례 더 방역할 예정이다.

더불어, 서구동에서도 다중이용시설까지 범위를 확대해 방역을 실시하고, 감염예방 실태점검도 펼치고 있다.

권대성 서구동장은 “지역 보건 향상을 위해 방역 활동에 참여하는 자율방재단, 새마을부녀회 등 자생 단체 관계자분들과 성금 기탁자분들에게도 깊은 감사를 드리며, 행정기관에서도 코로나19 사태 조기 종식을 위해 방역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