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 한밭대, 비대면 강의 운영기간 연장
상태바
국립 한밭대, 비대면 강의 운영기간 연장
코로나19 대응 위해 3주차(4월 5일)까지 이메일 이용 과제물 제출 등 온라인 강의 결정
  • 박희송 기자
  • 승인 2020.03.20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 한밭대학교는 코로나19 감염증 대응을 위해 기존 2주차까지의 비대면 강의 운영기간을 3주차까지 연장한다고 20일 밝혔다. [사진=국립 한밭대학교]
국립 한밭대학교는 코로나19 감염증 대응을 위해 기존 2주차까지의 비대면 강의 운영기간을 3주차까지 연장한다고 20일 밝혔다. [사진=국립 한밭대학교]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 이하 한밭대)는 코로나19 감염증 대응을 위해 기존 2주차까지의 비대면 강의 운영기간을 3주차까지 연장한다고 20일 밝혔다.

한밭대는 19일 교무처, 교수학습센터, 기초융합교육원, 전산정보원 등 관계부서 부서장과 담당자들의 협의를 거쳐 3주차 수업을 비대면 원격수업으로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우선 3주차 강의도 기존 1~2주차의 원격수업 형태는 유지하되 교육의 질 제고를 위해 단순한 강의 자료나 과제물 중심 수업은 지양하고 줌(Zoom)을 활용한 실시간 화상강의를 적극 활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실시간 화상강의가 어려운 경우 웹캠이나 학내 OCW저작툴을 사용해 동영상 녹화강의로 진행하기로 했으며 학내 LMS서버 부하를 방지하기 위해 구글드라이브, 유튜브 등 외부 동영상 탑재, 이메일 이용 과제물 제출, 구글클래스룸을 활용하는 방안을 권장했다.

또 실험실습, 캡스톤디자인 등의 수업은 컴퓨터 실습의 경우 실시간 화상강의와 동영상 녹화강의를 최대한 활용하고 캡스톤디자인의 경우 학기 전반부에는 온라인 팀 아이디어 생성·설계 중심으로 진행하고 후반부에 작품제작이 이뤄질 수 있게 운영하도록 했다.

기자재를 이용한 실습교과목의 경우에는 한계가 있지만 당분간 실습관련 이론 강의, 기자재 이용에 대한 동영상 데모 설명 등의 방식을 활용하기로 했다.

한편 한밭대학교는 코로나19 감염증의 상황변화를 예의주시하면서 교수와 학생들에게 대면강의 여부를 10일 전에 안내해 혼란을 최소화하고 적절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