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신천지 과천 예배 참석자 중 유증상자 215명 확인
상태바
경기도, 신천지 과천 예배 참석자 중 유증상자 215명 확인
16일 과천 신천지교회 예배 참석자 중 경기도 신도 4890명 우선 전수조사
  • 김승희 기자
  • 승인 2020.02.27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6일 오후 코로나19 관련 전수조사장을 방문해 전수조사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경기도]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6일 오후 코로나19 관련 전수조사장을 방문해 전수조사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경기도]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경기도내 신천지 신도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조사 중인 경기도가 유증상자 215명을 발견했다고 27일 밝혔다.

앞서 도는 26일 도내 신천지 신도 3만3582명에 대한 전수조사에 들어갔으며 지난 16일 과천 신천지교회 예배에 참석한 9930명 중 경기도 거주자는 4890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이 4890명을 대상으로 긴급 전수조사를 우선적으로 실시, 이 중 유증상자 215명을 확인했다.

이들 유증상자에 대해서는 검사여부를 확인하고 전원 검사를 받도록 할 방침이며, 검사결과가 음성이라도 해제일까지 14일간 자가격리를 유지하도록 할 계획이다.

또 무증상 감염 가능성에 대비해 16일 오후 12시 예배 참석자는 증상이 없더라도 모두 자가격리 조치하고 감염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지금까지 이 예배 참석자 중에서만 8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도는 이밖에 전화연결이 되지 않은 195명 및 연락처가 없는 28명은 경찰에 협조를 구해 지속적으로 소재를 파악할 계획이다.

한편 도는 지난 25일 과천 신천지 본부에서 직접 입수한 경기도 신도명단과 신천지측이 질병관리본부에 보낸 신도 명단에 차이가 있다고 밝혔다.

질본이 신천지에서 받았다는 경기도 신도 명단은 3만1608명으로 경기도가 확보한 명단 3만3582명보다 1974명이 적다.

이 중 신천지와 경기도조사 명단 모두에 있는 중복자수는 3만1411명으로 나타났다.

신천지 명단에 없고 경기도의 명단에만 있는 신도는 2171명이며, 반대로 신천지 제공 명단에만 있는 신도는 197명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