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무부 26일 자국민에 ‘한국-여행재고’로 상향…미국 입국 제한은 아직
상태바
미국무부 26일 자국민에 ‘한국-여행재고’로 상향…미국 입국 제한은 아직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2.27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미국무부 홈페이지]
[사진=미국무부 홈페이지]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미국무부가 26일(현지시간)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주의’에서 ‘여행 재고’로 상향했다. 자국민 여행에 대한 조치로 한국인 미국 입국에 대한 제재 지침은 내놓지 않은 상태다.

미 국무부는 이날 홈페이지에 한국을 여행 경보 3단계인 ‘여행 재고’로 상향했다. 지난 22일 2단계 ‘강화된 주의’로 지정한데 이어 4일만이다. 다음 단계는 4단계 ‘여행 금지’다.

아울러 ‘한국에서 코로나19 확산이 심각한 상태이고, 정상적인 여행이 어렵다. 막대한 의료비가 들 수도 있다’고 안내했다. 또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지난 24일 여행보건경보를 3단계로 올리고 필수적이지 않은 여행자제를 권고했다’고 밝혔다.

현재 미국무부가 코로나19를 이유로 여행경보가 3단계인 나라는 한국과 몽골이다. 4단계 ‘여행 금지’ 국가는 중국과 이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