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이건준 BGF리테일 사장, CU가맹점주에 서신 보내 “코로나19 긴급 지원책 마련”
상태바
[전문] 이건준 BGF리테일 사장, CU가맹점주에 서신 보내 “코로나19 긴급 지원책 마련”
확진자 방문 점포에 전문 방역 비용 전액 부담, 휴업 기간 간편식품 100% 폐기 지원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2.25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건준 BGF리테일 사장. [사진=BGF]
이건준 BGF리테일 사장. [사진=BGF]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이건준 BGF리테일 사장은 25일 전국 1만4000여 CU가맹점주에게 서신을 전달했다. 가맹점주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한다는 뜻과 함께 어수선한 상황 속에서도 평소와 다름없이 원활한 점포 운영이 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상품 공급 및 물류, 전산, 영업 시스템의 제공을 약속했다.

이건준 사장은 “가맹점주님들과 함께 이 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현재 가맹점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부분이 무엇인지 항상 고심하며 합리적인 대응책을 마련하고 있다”며 “지난 30여 년 동안 서로 믿고 의지하며 탄탄한 파트너십을 이어온 만큼 함께 힘을 모은다면 그 어떤 어려움도 헤쳐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BGF리테일은 코로나19에 대한 가맹점주 지원책을 마련했다고 25일 밝혔다.

CU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방문한 점포나 의심자 다수가 방문했을 것으로 추정되는 점포에 대해 민간 전문 방역을 실시하고 있으며 해당 비용을 전액 본사가 부담하고 있다. 방역이 실시된 점포에 대해서는 보건소 방역지침에 따라 방역 후 24시간 휴업을 진행한다.

아울러 도시락, 주먹밥, 샌드위치 등 간편식품을 대상으로 기존 지원 제도와 별개로 휴업 당일과 추가 하루 동안 판매되지 않은 상품 폐기 금액도 본사가 100% 지원한다.

가맹점 안전을 최우선으로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 모든 점포에 손세정제를 지원하고 가맹점 예방행동수칙 안내를 더욱 강화한다. 대구·경북지역에 대해서는 마스크, 손세정제 등 위생용품 추가 지원을 검토해 나가기로 했다.

코로나19로 인한 내수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점주를 위해서는 ‘가맹점주 상생협력펀드’를 통해 생활안정자금 저금리 대출도 지원한다. 상생협력펀드를 통한 대출은 2% 금리 인하 혜택이 있다.

BGF리테일은 가맹점 외에도 코로나19로 인한 갑작스런 내수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협력사들에 대한 지원도 펼친다. 중소협력사 정산대금 조기 지급을 이달 정산일부터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시행하기로 했다.

약 200여 개 업체들의 상품 거래 및 물류 정산 대금 약 1500억 원을 평소보다 최대 2주가량 앞당겨 지급한다.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 유연한 대금 지급을 통해 중소협력사들의 경영을 돕겠다는 취지다.

▶이하는 서신 전문이다.

"점주님들의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입니다"

안녕하세요? 이건준 사장입니다.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이 어수선합니다. 본사를 가족같은 마음으로 점주님들의 심려를 통감하며 본사 차원의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본사는 가맹점주님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코로나19 발생 즉시 위기관리 시스템을 가동하였습니다.

또한, 혹시나 모를 상황에 대비해 사전 위생관리 및 사후조치 등을 지원함은 물론, 평소와 같은 안정적인 상품 공급 및 물륜, 전산, 영업 시스템을 유지하기 위해 모든 임직원들이 밤낮으로 노력하고 있습니다.

본사는 점주님들과 함께 당면한 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가맹점주님들의 어려움을 헤아리고 이에 맞는 합리적인 대응책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CU는 지난 30여년 동안 본사와 점주님들이 서로 믿고 의지하며 탄탄한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정당해왔습니다. 언제나 그랬듯 우리가 하나가 되어 힘을 모은다면 그 어떤 어려움도 헤쳐나갈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지금은 건강을 키지는 일이 가장 중요합니다. 마스크 착용, 손 씻기, 기침 예절 등 예방위생수칙을 철저하게 지켜주시길 당부드립니다.

하루빨리 지금의 상황이 진정되길 바라며 점주님들의 가정에 늘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2020.02.25. 사장 이건준 드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