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웅래 의원, 21대 총선 서울 마포갑 예비후보 등록
상태바
노웅래 의원, 21대 총선 서울 마포갑 예비후보 등록
  • 여용준 기자
  • 승인 2020.02.14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웅래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
노웅래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의원(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이 14일 서울 마포구 선거관리위원회에 21대 총선 마포구갑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노 의원은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후 “마포·용산·성동 시대를 대표해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고 있는 마포에서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더불어 행복한 마포를 위해 마포구갑에 출마하겠다”며 출사표를 던졌다. 

노 의원은 ‘확실한 일꾼, 달라진 마포’를 메인 슬로건으로 내세우며 정책과 비전을 제시해 마포갑 유권자들의 표심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강북의 강남’으로 탈바꿈되는 마포에는 그 어느 때보다 마포를 잘 아는 준비된 일꾼, 일 잘하는 국회의원이 요구 된다”며 “누구나 젊게 사는 마포 청춘시대, 전성시대를 열기 위해 국회의 일꾼으로 도전하여 그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고자 한다”고 의지를 밝혔다.

한편 노 의원은 예비후보 등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