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한국철도 손병석 사장, 서울역 등 코로나19 방역 점검
상태바
[포토] 한국철도 손병석 사장, 서울역 등 코로나19 방역 점검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2.13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한국철도는 13일 서울역 코로나19 방역 현장과 분당선 서울숲역의 미세먼지 저감설비 운용 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은 이날 오후 서울역을 찾아 열화상카메라와 손소독기 설치 상태를 살피는 등 코로나19 방역 활동을 점검했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애쓰는 직원들을 격려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손병석 사장은 분당선 서울숲역에 시범 설치된 ‘스마트 공기질관리 시스템’ 등 지하역사 미세먼지 저감 설비도 점검했다. 한국철도는 오는 6월까지 모든 지하역사에 스마트 공기질관리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스마트 공기질관리 시스템은 오염정도에 따라 자동으로 공기청정기를 작동, 미세먼지를 제어하는 장치이다.

손 사장은 “역사 내 미세먼지를 효율적으로 줄일 수 있도록 자동 제어 시스템을 적극 활용해야 한다”며 “이용객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으로 공기질을 개선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