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마타 그림자 음악극 ‘레오의 비행노트’, 2월 19일 개막
상태바
오토마타 그림자 음악극 ‘레오의 비행노트’, 2월 19일 개막
  • 김용호 기자
  • 승인 2020.01.31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학로발전소]
[사진=대학로발전소]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오토마타 그림자 음악극 ‘레오의 비행노트’가 오는 2월 19일부터 23일까지 대학로 알과핵 소극장에서 공연된다.

2019년 과학융합콘텐츠 개발 지원사업으로 선정된 ‘레오의 비행노트’는 대학로 소극장 공연에서 쉽게 보기어려운 오토마타 인형극과 그림자 놀이를 합친 새로운 장르의 공연이다.

무대 위에서 라이브로 아코디언, 바이올린, 피아노, 등의 다양한 악기들을 연주하며 공연의 보는 재미와 듣는재미, 즉흥성과 생생한 현장감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극은 따분한 일상을 살아가는 주인공 레오가 과거의 시간으로 빨려가는 노트를 발견하면서 레오나르도 다빈치, 라이트 형제 등을 만나며 비행의 역사에 대해 이야기하눈 내용을 담고 있다. 따분할 수 있는 이야기를 보다 흥미롭게 담아내 자연스럽게 비행의 역사를 배울 수 있는 시간으로 구성했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공연 이후 백스테이지 투어를 통해 오토마타, 빛과 그림자의 원리, 음악 속 과학을 경험할 수 있는 시간도 준비했다. 관객들이 단순히 공연만 즐기는 것이 아니라 과학을 보다 더 친숙하게 접하고즐길 수 있도록 했다.

공연 기획사인 문라이트 관계자는 “과학과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아동극인 만큼 어린 관객들 뿐만 아니라 부모님들 역시 함께 즐길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2월 9일까지 조기예매 할인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할인,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으니 보다 더 많은 분들이 함께 해주시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