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사랑의 불시착’ ‘스토브리그’ 확정
상태바
설 연휴 ‘사랑의 불시착’ ‘스토브리그’ 확정
  • 박병윤 기자
  • 승인 2020.01.20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인기리에 방영 중인 tvN 주말극 ‘사랑의 불시착’과 SBS 금토 드라마 ‘스토브리그’의 결방이 확정됐다.

tvN은 오는 25일 밤 9시 ‘사랑의 불시착’ 본 방송 대신 ‘사랑의 불시착 스페셜-설 선물세트’를, 설 당일인 26일 밤 9시에는 영화 ‘극한직업’을 대체 편성한다고 20일 밝혔다. 

tvN은 대신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간 매일 오후 1시부터 ‘사랑의 불시착’ 1~10부 몰아보기를 편성했다.

‘사랑의 불시착 스페셜- 설 선물 세트’는 작품 속 신스틸러들을 재조명하고 현빈-손예진 주인공 커플의 명장면 뒷이야기 등을 다룰 예정이다.

SBS도 24일과 25일 양일간 인기 드라마 ‘스토브리그’가 결방된다고 알렸다. SBS는 예능 프로그램 ‘핸섬 타이거즈’와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 ‘악인전’을 대체 편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