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인천시·인천테크노파크와 매출채권보험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신보, 인천시·인천테크노파크와 매출채권보험 업무협약 체결
  • 유제원 기자
  • 승인 2020.01.14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인천광역시, 인천테크노파크와 '매출채권보험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인천시는 협약에 따라 신보에 보험료지원금 10억원을 출연, 기업이 부담할 매출채권 보험료의 80%를 기업당 500만원 한도로 지원하고, 신보는 보험료를 10% 할인해 주기로 했다.

인천테크노파크는 지역 중소기업의 매출채권보험 가입 활성화를 위해 사업을 홍보하고 상담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은 인천시에 공장 또는 사업장이 있고, 인천시 경영안정자금 지원 대상 업종에 해당하는 중소기업이다.

매출채권보험은 중소기업이 거래처에 외상판매를 하고 대금을 회수하지 못할 때 발생하는 손실금을 최대 80%까지 보상해주는 공적보험이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이번 협약이 지방자치단체가 지역 중소기업을 지원해 지역경제에 큰 활력을 불러일으키는 좋은 사례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