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원, 지난해 단기사채 1123조원…전년비 0.5%↑
상태바
예탁원, 지난해 단기사채 1123조원…전년비 0.5%↑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1.09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해 단기사채 총 발행금액이 1123조1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0.5%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일평균 발행금액은 4조5000억원으로 전년과 비슷했다.

단기사채는 제도 도입 이후 지난해까지 꾸준히 증가해 7년 동안 총 5872조5000억원이 발행됐다.

종류별로는 일반 단기사채가 전년 대비 3.8% 감소한 937조9000억원이 발행됐다. 유동화 단기사채는 전년 대비 29.5% 증가한 185조2000억원이 발행됐다.

만기별로는 3개월물 이내 발행량이 전년 대비 0.5% 상승한 1119조9000억원으로 전체 발행량의 대부분(99.7%)을 차지했다.

신용등급별 발행은 A1, A2, A3 이하 순으로 신용등급이 낮아질수록 발행량이 감소하고, 이 중 A1등급의 발행이 1019조2000억원으로 전체 발행량의 90.8%를 차지했다.

발행회사 수는 전년 대비 7.2% 증가한 3665개사로 업종별 발행량은 증권회사, 유동화회사, 카드·캐피탈, 공기업, 기타금융업, 일반기업 순으로 많았다.

외화표시 단기사채는 14억1500만 달러가 발행돼 전년 대비 132.2% 증가했으며, 총 누적발행액은 22억9100만 달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