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북도, 2020년 시무식 개최
상태바
충청북도, 2020년 시무식 개최
- 이시종 지사, “경자대본(經者大本)의 정신으로 「경제」에 더욱 매진”
  • 권오정 기자
  • 승인 2020.01.03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충북취재본부 권오정 기자] 2020년도 새해 업무를 시작하는 시무식이 이시종 충북도지사를 비롯해 직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행사시각 16:00)

이시종 지사는 신년사를 통해 “충북은 최대목표인 전국대비 「4% 충북경제 달성」과 「강호축 완성」이라는 절체절명의 책무를 부여받았고, 새해 충북도정은 과거 농자천하지대본(農者天下之大本)의 정신을 이어받은 경자천하지대본(經者天下之大本) 즉, 경자대본(經者大本)의 정신으로 도민의 삶의 질 향상과 함께 먹고 사는 문제「경제」에 더욱 매진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충북도는 이를 위해 지속적인 투자유치를 통해 충북 100년 미래 먹거리 창출기반을 다지고, 경부축과 함께 국가균형발전 양대축의 하나로 본궤도에 오른 강호축을 전국 8개 시도와 공동으로 추진해 나가는 한편, 그동안 역점적으로 추진해 온 6대 신성장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여기에 4차 산업혁명기술을 접목해 시대를 앞서가는 새로운 가치를 지속 창출해 나갈 방침이다.

올해 역시 대내외 여건이 어렵고 위중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164만 도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목표로 충북의 최대현안인 전국대비 4% 충북경제 달성과 강호축 완성,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적극 대응 등에 도정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다.

이날 열린 시무식에서는 도청 청풍코러스 합창단의 축하공연과 함께 새해 도정의 힘찬 추진을 다짐했으며, 이시종 지사와 직원들은 새해인사와 덕담을 나누는 시간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