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美최대 신년쇼 '딕 클라크스 뉴 이어스 로킹 이브'서 특별 공연
상태바
BTS, 美최대 신년쇼 '딕 클라크스 뉴 이어스 로킹 이브'서 특별 공연
한국가수 첫 2번 출연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12.18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탄소년단(BTS)이 지난 6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잉글우드 더 포럼에서 열린 미 현지 라디오 키스 에프엠(KIIS FM)의 음악 축제 '징글볼' 오프닝 무대에 올라 공연하고 있다.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BTS)이 지난 6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잉글우드 더 포럼에서 열린 미 현지 라디오 키스 에프엠(KIIS FM)의 음악 축제 '징글볼' 오프닝 무대에 올라 공연하고 있다.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오는 31일(현지시간) 출연하는 ABC 방송 '딕 클라크스 뉴 이어스 로킹 이브 (Dick Clark's New Year's Rockin' Eve)는 올해 48회째를 맞는 미국의 최대 새해맞이 라이브 쇼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뉴욕 타임스스퀘어, 로스앤젤레스, 뉴올리언스, 마이애미 등 미국의 대표적 도시에서 신년 전야부터 5시간 30분간 특별 공연이 펼쳐지면서 새해 첫날을 맞이한다.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최대 2500만 명의 미국인들이 시청한다.

특히 이 행사에 두 번 이상 출연하는 한국 가수는 방탄소년단이 처음으로, 글로벌 스타로서 위상을 다시 한번 과시한 것으로 해석된다.

지난 2012년 '강남스타일'로 세계적 인기를 구가한 싸이가 이 행사 무대에 올랐다. 당시 뉴욕 맨해튼 타임스 스퀘어에 100만 명 가까운 인파가 운집한 가운데 '말춤'을 따라 추며 한 해를 보내는 장관을 연출했다.

방탄소년단은 2017년 할리우드 무대에서 사전녹화를 통해 이 행사에 출연한 적이 있다. 당시 'DNA'와 '마이크 드롭'(MIC Drop) 등 두 곡 무대를 선보였다.

올해는 뉴욕 타임스 스퀘어 공연에 직접 참여한다는 점이 다르다. 매년 타임스스퀘어에서 열리는 뉴욕의 전통 새해맞이 행사 '크리스털 볼드롭'(대형 크리스털 볼이 신년 카운트다운과 함께 떨어지는 것)와 함께 방탄소년단 무대를 만나볼 수 있을 전망이다.

공연엔 방탄소년단 외에 힙합 스타 포스트 말론, 컨트리 가수 샘 헌트, 여성 로커 앨라니스 모리셋과 브로드웨이 뮤지컬 '재기드 리틀 필' 출연진 등이 참여하고 방송인 라이언 시크레스트와 배우 루시 헤일이 진행자로 나선다.

ABC 방송이 생중계하며, 국내에서도 2020년 1월 1일 오전 9시 55분 엠넷을 통해 생방송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