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보건소,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상태바
영양군 보건소,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정보통신기술 활용한 원격진료 탄력
  • 남동락 기자
  • 승인 2019.12.09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 의료취약지 의료지원시범사업 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오른쪽에서 3번째가 영양군 직원)[사진=영양군]
영양군 의료취약지 의료지원시범사업 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오른쪽에서 3번째가 영양군)[사진=영양군]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남동락 기자]영양군 보건소(소장 장여진)는 12월 9일 제주에서 열린 전국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성과대회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 목적은 의료취약지 주민에게 지역보건의료기관을 중심으로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의료서비스 제공 기반 마련 및 지원으로 의료사각지대 해소 하는데 있다.

현재 영양군 보건소는 안동의료원, 경북도립노인전문요양병원, 영남대학교병원,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과 협약하여 원격협진진료를 실시하고 있으며, 2019년 11월 말 기준 318명의 대상자가 수혜를 받고 있다.

매번 병원에 가지 않고도 상담, 진단, 처방이 가능한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시범사업」의 참여를 원하는 대상자는 가까운 보건(지)소, 보건진료소에서 수시로 신청 가능하다.

장여진 보건소장은 “원거리 의료기관 이용에 따르는 불편함을 해소하고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여 건강형평성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