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2019 식생활교육 민관 협력 워크숍 열어
상태바
경북도, 2019 식생활교육 민관 협력 워크숍 열어
올해 4회째 행사, 우리농산물 소비촉진과 바른 식습관 홍보 해 와
  • 남동락 기자
  • 승인 2019.12.06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식생활교육 민관협력 워크숍[사진=경북도]
경북도, 식생활교육 민관협력 워크숍[사진=경북도]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남동락 기자]경상북도는 6일 도청 동락관 세미나실에서 식생활교육 활성화를 위한 ‘2019 식생활교육 민·관 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도, 시군 담당공무원, 식생활교육 참가학교 및 교육 참가자 등 범도민 식생활교육 추진에 참여하고 있는 유관기관 및 민간부분의 참여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진주체 간 소통과 협력을 강화하고, 각 기관별 정책방향 공유 및 우수사례 발굴․확산 등으로 다각적인 식생활교육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주요내용은 ‘지속가능한 식생활교육의 추진방향 및 과제’라는 식생활교육 국민네트워크 탁명구 총장의 기조발표를 시작으로 2019년 경상북도 식생활교육 결과보고, 사업별 우수사례 발표 등 성과공유의 시간을 가졌으며, 식생활교육 유공자들을 시상함으로써 업적을 치하하고 교육자로서의 역할 진작도 도모했다.

특히, ‘제3차 식생활교육 기본계획(’20~’24)’수립에 따라 지자체와 민간의 협력체계 강화를 위해 시‧군 식생활교육 지원 조례 제정, 지역 맞춤형 교육 발굴 등 활성화 방안에 대한 심도 깊은 토론 시간을 가졌다.

경북도는 도민 건강증진 및 생애주기별 식생활교육 범도민 활성화를 위해 2016년부터 올해로 4회째 워크숍을 추진했으며, 금년에는 2018년 보다 2천만원이 증액된 3억 2천만원의 예산을 편성해 우리 농산물 소비촉진 및 도민들의 바른 식습관 조기정착에 노력했다.

설동수 경북도 농식품유통과장은 “도민이 건강하고 환경을 배려하는 지속가능한 먹거리 체계 구축을 위해 무엇보다 식생활교육이 중요하다”며 “민․관 소통과 협력을 더욱 강화하여 바른 식생활 및 건강한 식문화가 범도민 운동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