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2019 청년정책 토론회’ 5일 개최
상태바
부평구, ‘2019 청년정책 토론회’ 5일 개최
  • 신윤철 기자
  • 승인 2019.12.06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시 부평구는 5일 인천여성가족재단 소강당에서 주민 100여명과 함께 ‘2019 청년정책 토론회’를 열었다.

이번 토론회는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 지원사업 일환으로 부평구 노사민정협의회 청년분과위원회가 주관했다. ‘청년 창업 상생협력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청년 창업의 현실적인 문제점에 대해 전문가와 청년창업가, 주민 등이 함께 열띤 토론을 벌였다.

토론회는 기우진 (예비)사회적기업 러블리페이퍼 대표가 ‘청년 창업 상생협력 활성화 방안’으로 주제발표에 나섰으며, 박인규 (사)시민과 대안 연구소 이사장이 좌장을 맡아 토론회를 진행했다.

토론에서는 김주영 살롱드 차화 대표가 ‘청년 창업 성공 방안’을, 강지훈 ㈜더벨류 대표가 ‘성공하는 청년창업기업의 3가지 공통점’, 이규복 ㈜위벨 대표가 ‘창업을 위한 연구와 개발 지원방안’을 주제로 각각의 노하우 등을 소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