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맨유에 1점차 패배…손흥민, 풀타임에도 공격포인트 무산
상태바
토트넘, 맨유에 1점차 패배…손흥민, 풀타임에도 공격포인트 무산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12.05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수비수를 상대로 슈팅을 시도하는 토트넘의 손흥민. [사진=EPA=연합뉴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수비수를 상대로 슈팅을 시도하는 토트넘의 손흥민. [사진=EPA=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와의 경기에서 토트넘이 2대 1로 패했다. 손흥민도 공격포인트 달성에 실패했다.

5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맨유와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15라운드 원정에서 1-2로 패했다. 이날 토트넘은 마커스 래시퍼드에게 멀티골을 허용했다.

현 토트넘 감독 조제 모리뉴 또한 1년 전 경질된 맨유에 패배했다. 모리뉴 감독은 취임 후 3연승을 달리다 4연승에 실패했다. 이날 손흥민은 왼쪽 측면 날개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손흥민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를 포함해 6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달성했으나, 7경기째인 이번에 포인트를 쌓지 못하며 주춤했다.

전반 6분 맨유의 커스 래시퍼드가 볼을 잡아 페널티 지역에서 강한 오른발 슛팅으로 선제점을 획득했다.

39분 토트넘에서 델리 알리가 동점 골을 넣었으나, 후반 2분 맨유 커스 래시퍼드가 페널티킥을 얻어내 성공시키며 2대 1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