잼라이브 “커머스 플랫폼으로서 성공적 행보 이어가”
상태바
잼라이브 “커머스 플랫폼으로서 성공적 행보 이어가”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9.11.22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네이버]
[사진=네이버]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라이브 퀴즈쇼 잼라이브가 커머스 플랫폼으로서 성공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22일 네이버에 따르면 잼라이브는 지난 20일 밤 10시 30분에 잼송이 허송연과 배우 김수현이 진행한 키르시 브랜드와 콜라보 방송이 약 1시간 동안 1억5000만원 매출을 기록했다. 

이는 커머스 플랫폼으로 변화를 시도한 지 약 1년이 채 안 돼 드러나는 성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지난 추석 시즌에 진행한 청정원 추석 선물 세트 방송은 1000세트가 20분만에 ‘완판’됐다.

잼특가 라이브 방송 차별점은 진행자가 직접 상품을 사용해보면서 생생한 후기를 들려준다는 것에 있다. 사용자들은 실시간으로 채팅에 참여하며 궁금한 것을 물어보는 등 진행자와 소통도 가능하다.

패션의류를 파는 방송에서는 직접 ‘의첸’(의상체인지)을 요청하기도 하고, 먹거리를 파는 방송에서는 먹방을 보면서 제품을 고를 수 있다.

잼라이브 관계자는 "식음료, 뷰티, 패션뿐 아니라 인테리어, 공연 티켓 등 다양한 카테고리 상품들이 ‘잼특가라이브’를 통해 사용자들과 만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