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사랑의 김장 나눔’ 취약계층에 김치 15톤 전달
상태바
마사회 ‘사랑의 김장 나눔’ 취약계층에 김치 15톤 전달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11.13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사회는 사랑의 김장나눔 행사를 13일 실시했다. 사진 왼쪽부터 현정화 감독, 신창현 의원, 김낙순 회장, 이재영 과천부시장. [사진=한국마사회]
마사회는 사랑의 김장나눔 행사를 13일 실시했다. 사진 왼쪽부터 현정화 감독, 신창현 의원, 김낙순 회장, 이재영 과천부시장. [사진=한국마사회]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한국마사회가 13일 서울 경마공원에서 ‘사랑의 김장 나눔 한마당’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한국마사회 임직원과 과천시 종합자원봉사센터 봉사단 등 170명이 모여 김장 김치 1만5000kg을 담갔다.

마사회 김장 행사는 2005년 시작해 올해로 14년째다.매년 임직원과 지역사회 봉사단이 함께 10톤 이상의 김치를 담가 취약계층에게 전달했다.

올해 행사에는 김낙순 마사회회장과 신창현 국회의원, 이재영 과천부시장 등 내외빈이 함께했다. 또한 한국마사회 선수단의 현정화 감독, 이경근 감독, 김재범 코치, 주세혁 선수 등도 참석해 나눔을 함께 했다.

수혜자 대표로 과천시장애인복지관 김은영 관장이 참석해 김치를 전달받았다.

김낙순 회장은 “한국인에게 김치는 필수품에 가까운 만큼 우리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며 힘을 보태주시는 봉사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소외 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마사회는 주거시설 개선 등 추가적인 지원도 계속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