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자전거 안전문화 캠페인 전개
상태바
안양시, 자전거 안전문화 캠페인 전개
  • 이배윤 기자
  • 승인 2019.11.12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안양시]
[사진=안양시]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안양시가 지난 8일 안양천 쌍개울 문화광장에서 자전거 안전문화 캠페인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쌍개울문화광장은 자전거 이용객들이 수시로 오가고 만남을 약속하는 장소다.

이날 캠페인에는 시가 운영하는 자전거상설교육 수료생과 동호회 회원, 시 공무원과 동안경찰서 직원 등 50여명이 함께했다.

캠페인 대열은 자전거 5대 안전수칙을 안내하는 어깨띠 착용과 피켓을 들고 안내문을 배부하며 안전을 당부했다.

자전거 5대 안전수칙에는 안전모를 착용, 야간 전조등 켜기, 과속하지 않기, 운행 중 이어폰이나 휴대전화 사용하지 않기, 음주운전 하지 않기 등이다.

장두산 안양시도로과장은“최근 자전거가 생활스포츠로 뿌리내렸다”며“그런 만큼 성숙된 시민의식으로 안전에도 각별히 주의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시는 올해 범계역 일대와 평촌 중앙공원 등을 중심으로 모두 7차례 자전거안전문화캠페인을 전개하며 자전거 안전의식 제고에 앞장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