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경북최초 무인자동화시스템 '스마트도서관' 운영한다.
상태바
청도군, 경북최초 무인자동화시스템 '스마트도서관' 운영한다.
  • 정상현 기자
  • 승인 2019.11.11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정상현 기자] 청도군은 도서관 서비스 소외지역인 산동권역 군민들의 독서기반 조성을 위해 경상북도 군부에서는 최초로 365일, 24시간 연중무휴로 자유롭게 책을 빌릴 수 있는 무인자동화시스템을 갖춘 ‘청도스마트도서관’을 개관 운영한다.

경상북도 최초로 365일, 24시간 연중무휴로 자유롭게 책을 빌릴 수 있는 무인자동화시스템을 갖춘 ‘청도스마트도서관’을 개관 운영하게 된다.[사진=청도군]
경상북도 최초로 365일, 24시간 연중무휴로 자유롭게 책을 빌릴 수 있는 무인자동화시스템을 갖춘 ‘청도스마트도서관’을 개관 운영하게 된다.[사진=청도군]

오는 12일 매전복합체육센터와 함께 개관·운영되는 청도스마트도서관은 인문, 역사, 소설 등 450여 권의 도서가 비치돼 다양한 분야의 베스트셀러와 스테디셀러를 만나볼 수 있으며, 지역 어르신들의 독서 활동을 돕기 위해 큰글자 도서가 일부 비치 운영된다.

청도군립도서관(청도어린이도서관, 공립 작은도서관) 회원증 또는 모바일 회원증을 소지한 군민이면 누구나 1인당 2권씩 14일까지 도서를 대출할 수 있으며, 비회원이라도 청도어린이도서관 홈페이지(http://lib.cd.go.kr) 또는 스마트도서관 내 지정 PC로 회원 가입 후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도서관 도서는 스마트도서관 기기에서만 대출 및 반납이 가능하다.청도스마트도서관은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실시한 ‘2019년 U-도서관 서비스 구축 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6000만 원 등 총 사업비 1억2000만 원으로 조성, 소외지역 주민들에게 적극적인 도서서비스 제공하고 군민의 독서진흥을 위한 생활밀착형 도서관으로 운영된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청도스마트도서관은 산동권역 군민들의 독서생활 저변 확대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 매전복합체육센터에서 신체 건강 증진뿐만 아니라 한권의 책을 통해 지친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마음의 위로와 휴식의 시간을 갖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