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강선영, 여군 첫 소장 진급자 탄생
상태바
[인사] 강선영, 여군 첫 소장 진급자 탄생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11.08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선영 소장 [사진=국방부]
강선영 소장 [사진=국방부]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여군 첫 소장이 탄생했다.

국방부는 8일 하반기 장성급 장교 인사를 발표했다.

강선영(여군 35기) 준장 여군 최초로 소장으로 진급했다. 아울러 정보병과에서 첫 장군이 나왔다. 김주희(여군 35기) 대령이 장군으로 발탁됐다.

아울러 강창구, 김현종, 박양동, 박정환, 허강수 등 현 육군소장을 중장으로 진급시켜 군단장과 국방개혁비서관에 임명했다.

또 육군준장 강선영 등 15명, 해군준장 유근종 등 2명, 공군준장 박웅 등 4명, 모두 21명을 소장으로 진급시켰다.

육군대령 고현석 등 53명, 해군대령 구자송 등 13명, 공군대령 권혁 등 11명, 모두 77명은 준장으로 진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