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진흥원,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19’ 비식별 챌린지 예선 결과 발표
상태바
인터넷진흥원,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19’ 비식별 챌린지 예선 결과 발표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9.11.06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인터넷진흥원]
[사진=한국인터넷진흥원]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이 4차 산업혁명 시대 원유인 데이터 안전한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19’ 5개 분야 중 하나인 ‘비식별 챌린지’ 예선대회 결과를 발표했다.

6일 인터넷진흥원에 따르면 는 지난해 처음 국내 개인정보 비식별 기술 저변 확대를 위한 ‘개인정보 비식별 기술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올해는 그 의미를 잇는 ‘비식별 챌린지’를 대규모 사이버보안 분야를 함께 다루는 경연대회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일환으로 개최하게 됐다.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19는 인공지능(AI), 융합보안, 빅데이터, 서비스 취약점, 개인정보 비식별 기술 등 총 5개 분야 9개 트랙으로 구성됐다.

비식별 챌린지 예선대회는 지난달 31일부터 1일 양일간 서울 스카이 31 컨벤션에서 개최됐다. 온라인 사전평가를 통과한 총 20개 팀 62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인터넷진흥원 데이터이용기술지원센터에서 제공한 가상 데이터 셋을 비식별 조치했다. 그 중 안전성·유용성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총 9개 팀이 본선 진출 자격을 획득했다.

개비스콘과 금보원탐정단, 어노니마이저, 융용융융, 졌잘싸, 찐소, 타임로드, DeID, D.I.Factory 등 본선 진출 9개 팀은 오는  21, 22일에 개최되는 본선대회에서 비식별 처리된 데이터와 비식별 처리되지 않은 원 데이터와의 비교를 통해 원 데이터로 추정을 시도하는 방식으로 기술을 겨루게 된다.

인터넷진흥원은 최종 평가점수에 따라 7개 우수 팀을 선발해 상장 및 총 1500만원 상금을 수여할 예정이다. 시상식은 ‘제23회 해킹방지 워크샵’과 연계해 진행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대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